극락주점 아르바이트생
Share:

극락주점 아르바이트생

READING AGE 16+

법성월 Fantasy

369 reads

살면서 극락에서 하는 아르바이트는 처음이었다.
현실세계에서도 아르바이트에 치여 살아 온 강하다.
극락에 와서 까지 아르바이트를 해야 한다니 이 얼마나 참담한 일인가!
눈앞이 깜깜한 주인공 앞에 등장한 루이든 토베른!
하지만 이 사장님... 보통 내기가 아니였다.
"너 나를 위해 일 좀 해야 겠다"
"이미 이 한 몸 바쳐 일하고 있는데요..."
"그 한 몸 바쳐... 다른 일 좀 해줘야 겠어..."
씩- 말려 올라가는 사장님의 입꼬리가 위험하게 느껴졌다.
과연 주인공은 극락이란 곳에서 아르바이트를 잘 할 수 있을까?

Unfold

Tags: reincarnation/transmigrationconfidentversatileCEOwitch/wizardsword-and-sorcerymagical worldanother worldsecretswitchcraft
Latest Updated

“네가 하민이니?”

하민이는 검은 상복을 입고 쭈구려 앉아 있다가 누군가의 부름에 고개를 들어 쳐다보았다. 처음보는 정체모를 사람이었다. 하지만 굉장히 잘생긴 사람이란 건 알 수 있었다.

“누구세요?”

어린 목소리에 태성은 빙그레 웃으며 주머니에서 사탕을 꺼내 들어 건냈다.

“먹을래?”

하민이는 고개를 저으며 말했다.

“모르는 사람이 주는 거 받아먹으면 강하진이 나 때린다고 했어.”

그 말에 태성은 쿡쿡 웃고는 하민이 옆에 앉아 하다의 상단을 바라보았다. 그때 옆에 하민이 태성의 팔을 툭툭 치며 물었다.

“근데 형아는 누구야?”<……

Comment

    Navigate with selected cookies

    Dear Reader, we use the permissions associated with cookies to keep our website running smoothly and to provide you with personalized content that better meets your needs and ensure the best reading experience. At any time, you can change your permissions for the cookie settings below.

    If you would like to learn more about our Cookie, you can click on Privacy Policy.